보도자료

내일코칭스쿨과 관련된 뉴스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천지일보

삼성 GSAT 취준생이 어려워하는 항목 1위 ‘시각적사고’

페이지 정보

등록일2018-09-06    l    조회수11,137

본문

 


삼성 상반기 공채에 지원한 취업준비생들(취준생)이 가장 어려워하는 직무적성검사(GSAT) 항목은 시각적사고로 나타났다.

 

KG그룹 계열 교육사 KG에듀원에서 운영하는 내일취업코칭스쿨은 최근 10일간 자사 SNS를 통해 응답자 768명을 대상으로 ‘취업궁금증’을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먼저 ‘상반기 공채 중 어떤 대기업에 지원했는가?’를 묻는 질문에 331명(43%)의 응답자가 삼성그룹을 꼽았다. 이어 현대자동차그룹이 205명(28%)으로 집계됐다. 다음으로 LG(88명, 11%), SK(65명, 8%), 롯데(47명, 6%), CJ(25명, 3%), 기타(7명, 1%) 순이었다.

 

 

 

 

 

 


GSAT 등 직무적성검사 합격을 위한 공부 방법을 묻는 질문에서 응답자 중 과반이 넘는 471명(61%)이 학원 수강 및 인강을 꼽았다. 독학을 한다는 응답자 수도 183명(23%)으로 꽤 많았다. 그 밖에 스터디 활동(105명, 15%), 기타(9명, 1%) 순이었다.

 

삼성그룹에 지원한 331명의 응답자에게 있어 가장 어려운 GSAT 항목으로는 시각적사고(180명, 54%)가 꼽혔다. 이어 추리(56명, 17%), 수리논리(48명, 15%), 언어논리(47명, 14%) 순으로 나타났다.

GSAT 상식시험 폐지 사실을 알고 있는지 여부를 묻는 설문에서 응답자 298명(90%)이 ‘알고 있다’고 답했다. ‘몰랐다’고 답한 응답자도 33명(10%)에 달했다.

 

내일취업코칭스쿨 관계자는 “삼성을 지원하는 취업준비생들의 설문의 답변은 매년 비슷하게 나타나고 있는 실정”이라며 “특히 GSAT의 경우 가장 변별력이 높다고 알려진 상식영역이 폐지되면서 합격 가능에 대한 긍정적인 기대를 가진 취업준비생들로 정보 수집 및 학습 노하우 문의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빠른 상담 예약

효과적인 공부방법을 체계적으로 상담해 드립니다.

* 이름 * 연락처   -    -  
* 컨설팅 분야
지원내용
(주)케이지에듀원(이하 ‘회사’라 한다)의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다음 개인정보 수집항목을 확인 후 동의하셔야 합니다.

1. 개인정보의 수집 이용 목적
- 수강료문의 , 빠른상담예약 , 맞춤상담서비스

2. 개인정보 항목
- 수강료문의 : 이름, 이메일, 휴대폰번호, 원하는 과정
- 빠른상담예약 : 이름, 연락처, 지원내용
- 맞춤상담서비스 : 이름, 이메일, 휴대폰번호, 학력, 졸업여부, 전공, 어학, 학점, 지원경험, 궁금한 점, 원하는 과정

3. 개인정보의 보유기간 및 이용기간
신청 후 6개월까지

4. 개인정보 제공 동의 거부 권리 및 동의 거부에 따른 불이익
귀하는 개인 정보 제공 동의를 거부 할 권리가 있으며, 거절하신 경우에는 상담 및 예약 서비스의 제공이 제한 될 수 있습니다.
위 보유기간에도 불구하고 계속 보유하여야 할 필요가 있을 경우에는 귀하의 동의를 받습니다.
9공구